본문 바로가기

한화 리얼스토리

S.O.S와 MAYDAY는 무슨뜻일까?(63운영팀 최규석)

 

 

요즘 예능 프로그램에서 특집으로 무인도에 갇히는 설정이 많이 등장하곤 하는데요.

그럴때마다 S.O.S라는 국제 조난 신호를 자주 사용합니다. 그러다 문득 S.O.S는 무슨뜻일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어느새 가을로 접어들어 단풍구경을 하시는분들이 등산하기에 딱 좋은 요즘.

위급한 상황이 발생되었을때 어떻게 대처해야하는지도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S.O.S'의 뜻을 찾다보면 'Save Our Ship' / 'Sinking Our Ship' / 'Save Our Souls' 같은 문장의

약어라고 나오기도 합니다.

하지만 S.O.S는 이런 문장의 약어가 아니랍니다. 사실 S.O.S 자체로는 아무런 뜻도 가지지 않는

의미없는 단어라고 합니다.

 

 

선박이나 항공기가 긴박한 중대 위기에 처했을 때 구조를 요청하기 위해 이 신호 "… ― ― ―…"를

발신합니다. 각 무선국은 이 신호를 수신하면 모든 무선통신에 우선해서 구조를 위한 필요한 조치

를 취해야 합니다. 또한 이와 같은 신호를 청취한 부근의 선박은 긴급히 구조를 위하여 그곳으로

향해야 한다는 선원법상의 의무가 있다고 합니다.

 

이전에는 CQD(come quick danger)가 조난신호로서 사용되었으나, 공중상태가 나빠 잡읍이나

혼선이 있을 경우 청취 판별이 어려우므로 1906년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국제무선전선회의 때

SOS로 바뀌었습니다. 'save our souls, save our ship, suspend other service' 등의 머리글자라는

것은 속설입니다. 1952년 부어노스아이레스국제전기통신조약 부속 무선규칙에 의해 세계 공통의

조난신호로 규정되었으며, 최근에 와서는 무선전신의 경우만이 아니고 일반적인 위험신로로도

사용되고 있습니다. SOS를 모스부호로 변환하면 아래 그림처럼 짧은음 세번, 긴음 세번, 짧은음

세번이 됩니다. 모스부호표를 검색해보면 아시겠지만 CQD와 비교해 엄청 간단합니다.^^

 

영화에서 비행기가 추락 또는 비상착륙을 해야 할 때 조종사들이 긴급하게 메이데이! 메이데이!

메이데이! 세번을 외치는 장면을 한번쯤 보셨을 텐데요.

긴급한 상황에서 보내는 조난신호인거는 같은데...

메이데이는 어떤뜻이 있는지 한번 알아볼까요?

 

 

우선 노동절을 의미하는 MAY DAY와 구조신호를 의미하는 MAYDAY는 전혀 상관이 없습니다.

(띄어쓰기를 하면 노동절, 붙여쓰면 구조신호입니다.)

응급 구조용어인 '메이데이(Mayday)'는 1923년 런던의 크로이든 공항의 항공 무선사였던

프레드릭스탠리먹포드가 착안해낸 것으로, 항공기 위급상황시, 조종사나 지상근무자 모두에게

응급상황임을 알릴 수 있는 용어를 고민했는데, 이 호출신호가 바로 메이데이(Mayday)라는

콜사인이었다고 합니다.

 

이 '메이데이(Mayday)' 라는 표현은 프랑스어의 "venez m'aider"에서 기인한 것으로 "도와줘

(help me)" 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발음 상 '메데'와 비슷한 용어를 영어화 하다보니

'Mayday'라는 단어로 자리잡게 된것이죠~!

최초에는 당시 항공 교통량이 많았던 영국 크로이든 공항과 프랑스의 부르제 공항 구간에서만

사용되었던 것이 점차 그 활용이 확대되어 전세계 항공교통의 보편화된 용어로 자리잡게 되었고,

현재에는 항공교통 뿐만 아니라 선박이나 기타 교통편의 위기 상황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일반화된 용어라 할 수 있습니다.

이 응급구조신호인 메이데이(Mayday)를 호출하는 방법은 같은 용어를 세차례 반복하는 것입니다.

S.O.S와 Mayday가 사실 아무런 의미도 없는 말이였다니... 왠지모르게 속은느낌입니다..^^;

그래도 일반화, 보편화된 응급구조용어가 있어 많은사람들이 쉽게 기억해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봤을때는 매우 효율적인것 같습니다.

 

 

 

끝으로 산악구조신호 한가지만 더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어느덧 계절이 가을로 접어들었는데요. 등산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는 아주 좋은 계절일듯

싶습니다. 등산 중 위급한 상황이 발생되었을때는 제일먼저 소지하고 계신 휴대폰으로

119에 전화를 겁니다. 그 후에 구급헬기가 도착하겠죠?

이때 등산객들이 급한 마음에 구조요청을 위해 헬기를 향해  손을 흔드는 경우가 있는데 손을

흔들면 오히려방해가 된다고 합니다. 이럴땐 다음과 같이 해야 합니다.

헬기가 현장 근처에 도착하면 환자 주변 사람들은 양팔을 머리위로 45도 각도로 V(브이)자

표시를 합니다. 아니면 근처에 구하기 쉬운 나뭇가지등을 이용하여 바닥에 V자 표시로 구조신호

를 보내주는 것이 신속한 구조를 할 수 있도록 돕는것이라고 합니다.

 

 

 

휴식을 즐기기에도 그 어느곳이라도 놀러가기 좋은 계절입니다~

물론 환절기라 감기걸리기에도 좋은 계절이죠.

어느곳에서든 건강해야 즐거울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항상 건강하고 즐거우시길 바랍니다.

이상으로 S.O.SMAYDAY에 대한 포스팅을 마칠까 합니다.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sos 두산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