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빌딩 관리

복합문화공간, 서울역에서 예술작품 감상하세요!

민족의 애환을 함께하며, 변화하는 세월과 함께한 서울역
8,90년대 시대물, 영화나 드라마의 단골장소였던 서울역 모습.

순박한 주인공이 청운의 꿈을 안은채 기차에 몸을 싣고 시골에서 올라와 서울역 광장에서 눈앞에 펼쳐진 서울의 모습을 보곤 자지러지게 놀라며 주변을 두리번거리던 영화속 단골장면 기억나시죠. 거기에 모두의 동경이었던 서울생활, 서울에선 뭘해도 잘될거라는 막연한 희망을 안고 보따리 하나 가슴에 품고 기차에 몸을 싣던 그 시절부터 현재까지 변함없는 서울의 중심 서울역!!!

그 서울역이 2년간의 원형 복원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2011년 8월 9일 새롭게 태어났답니다.


새롭게 불려지는 이름---?

“문화역서울284”
구)서울역의 사적번호 284를 의미한답니다.(국가사적)

공간조성 : 공연, 전시, 이벤트, 카페등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
1층 : 공연, 전시, 이벤트, 카페등 공간
2층 : 전시, 공연, 회의장, 세미나실, 다목적홀, 사무공간으로 구성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역동적이고 개방된 공간으로서, 다양한 생활문화의 생산거점이자 철로 의 특성을 활용하여 네트워크로 연계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새롭게 탄생한 "문화역서울284" 입니다.

 

야간 경관조명 투입


서울역의 역사에 대해 알고 계시나요?

1900년 7월 경인철도가 개통되어 염천교 부근 조그만 목조건물에서 업무를 시작하였다네요. 당시 명칭은 남대문역이었답니다. 1925년 9월 남만주 철도 주식회사에서 르네상스식 건축물로 신축하고 경성역으로 역명을 변경 운영되다가 광복을 맞이한후 서울역으로 개명하여, 6.25 전 쟁을 겪으며 일부 훼손되기도 하였지만 복구되었답니다. 2004년 1월 새로운 민자역사 서울역사가 신축되면서 구 서울역은 폐쇄 되었죠.

이렇듯 민족의 애환과 함께한 구 서울역이 새단장을 마칠때까지 2년여의 기간동안 공사가 진행 되었는데요. 그 인접건물에서 건물을 관리하는 저희들로서는 당연히 큰 관심을 가졌죠.^^ 현재 관리되고 있는 구역사 부분의 롯데마트와 바로 인접건물인데다가 저희 일부 건물의 추후 사 용가능여부를 확인해야 하기 때문에 거의 하루가 멀다하고 공사장 부근을 맴돌며 진행사항을 확인 하며 살폈답니다. 공사 중 발생된 부분의 발생보수라던지, 시설물관련 미진한 부분들의 처리문제라든지 이것저것 조그마한 것부터 큰 것까지 처리해주기 위해 애써주신 공사관계자, 감리관계자분들의 노고에 감사 드립니다. ^^

자아! 그럼, 새롭게 단장한 "문화역서울284"로 발길을 옮겨볼까요?

문화역서울284건물을 등지고 좌측에 남대문 방향을 바라보며 한발 앞을 내밀고 서있는 주인공은?


그 분의 유서 내용을 소개합니다.

단두대 위에 올라서니
오히려 봄바람이 감도는구나
몸은 있으나 나라가 없으니
어찌 감회가 없으리오.

- 1920년 11월 29일 서대문 형무소 형장에서 순국 직전에 남긴 유서 -

바로 왈우(曰愚) 강우규 의사를 기리는 동상입니다.
두루마기차림의 강의사가 폭탄을 투척하기 직전의 모습이죠.

강우규 의사 : 1919. 9. 2일 예순의 나이로 신임 조선총독 사이토 마코토에게 폭탄을 던졌으나, 총독폭살에는 실패, 일본경찰과 일본관리자 약40여명을 죽거나 다치게 하였다. 바로 이 남대 문역(현 서울역) 자리에서 항일의거를 일으킴. 일제의 사형선고로 1920년 11월 29일 서대문 형무소에서 순국함

세월속에서 무수히 많은 기억들을 잊으며 살고있지만, 나라를 위해 한몸을 불살랐던 독립운동가의 항일운동 정신만큼은 절대 잊으면 안되겠죠.

2011. 08. 09 오픈


COUNTDOWN
2011.08.11→2012.02.11
구 서울역사 복합문화공간 문화역서울 284 개관 프로젝트

2011년 8월 11일 부터 6개월동안 개관 프로젝트 <카운트다운-시,공간을 활성화하는 예술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2012년 3월부터 복합문화공간으로 운영예정

관람시간
오전11시-오후7시
주말 : 오전 11시-오후8시
매주 월요일,1월1일(양력/음력)휴관

관람료
무료
프로그램 입장료 별도

전시설명
오후2시, 5시
오후2시,4시,6시(토요일,일요일)

<문의전화 ☎ 02 3407 3500>

<문화역서울284 내부 공간과 작가들의 작품 일부>

입구 전경 및 다목적 공간


천정 중앙홀 돔지붕에 설치된 스테인드 글라스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입니다.



20여명의 작가들과 함께 시작된 '카운트다운' 은 6개월동안 매월 또 다른 작품들이 추가되면서 내년 2월 종료시점에는 총35명의 참여작가들의 작품이 전시된다고 합니다.

복합문화공간 "문화역서울284"개관 프로젝트에 가족, 연인,친구들과 함께 관람 오셔서 행복한 추억의 시간을 만드세요!...

사진, 자료출처: 한화63시티


최병욱 | 한화63시티 PM운영팀 과장
안녕하세요. PM운영팀 서울역사 사옥 최병욱 과장입니다. 저는 한화63시티 서울역사 사옥의 시설을 총괄적으로 관리운영 하고 있답니다. 빌딩이나 사옥의 관리에 대한 알찬 내용을 많이 올려드리겠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